새끼 죽인 '뺑소니범' 잡기위해 달리는 차 앞에 정면으로 막아선 엄마 개

새끼를 죽이고 달아난 뺑소니범을 잡기위해 지나가는 차량을 막아선 엄마 개가 가슴을 뭉클하게 합니다. 

필리핀  도로 한복판에 달려오는 차량과 정면으로 맞서는 개가 있었습니다. 

사실 녀석은 얼마전 지나가는 차량에 치여 죽은 강아지의 엄마 개였습니다. 

새끼는 이미 싸늘한 사체로 도로 한쪽에 뉘어있고 엄마 개는 자식을 죽인 뺑소니범을 잡기위해 모든 차량을 막아 멈춰선 것이였습니다. 

주변 상인들은 "마치 누가 그런것이냐 묻는 것처럼 보였다"며 당시 상황을 전했습니다. 

하지만 위험에 노출된 채로 그냥 둘수는 없는 법! 

동물구조대는 엄마 개를 구조해 보호시설로 옮겼고 새끼의 사체도 수거해 장례를 치뤄줬다고 전했습니다. 

또 영상이 온라인에서 퍼지며 논란이 확산되자 경찰은 유기견이라 할지라도 인근 감시카메라를 뒤져 반드시 뺑소니범을 잡아내겠다며 입장을 밝혔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